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0 오후 02:30: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일반

`안동 세척사과` 대만 수출 주력상품으로 급부상

- 안동사과 만생종(후지) 본격 출하로 수출 물량확대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6년 11월 15일
ⓒ CBN뉴스 - 안동
[이재영 기자]= 안동시(시장 권영세)는 FTA 개방 가속화에 따른 국제정세 변화와 지역내 신선농산물 생산량 증가로 인한 가격하락 회복을 위해 부가가치와 경제적 파급 효과가 높은 수출과 해외시장개척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는 일조량이 많아 예년에 비해 당도가 높고 맛이 좋으며, 안동사과 전체 수출물량의 50% 이상을 수출하는 대만 현지에서 ‘안동 세척사과’의 인기가 높아 안동 수출물류 전진기지인 안동무역(대표 최휴석)은 벌써 80톤의 수출실적을 달성했다.

안동시는 지난해 대만으로 531톤, 홍콩으로 300톤의 사과를 수출했다.

대만 수출은 대만식물 방역관 현지조사와 선과장 등록, 농가검역요건교육 이수 등 수출검역 절차가 매우 까다롭다.

이에 안동시는 연초부터 대만수출을 위한 준비와 적절히 대응으로 안동사과 만생종(후지)이 본격 출하되는 11월 중순부터는 대만 수출물량이 더욱 증가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안동시 유통특작과(과장 유홍대)는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5일간) 대만 타이베이 까르푸 매장과 빙장 농산물 도매시장에서 안동사과 판촉활동 및 시식행사를 실시하여 현지인들이 고품질 안동사과에 대한 인지도를 높여 수출물량 확대와 농가소득 증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6년 11월 15일
- Copyrights ⓒCBN뉴스 - 안동.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