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0 오후 02:30: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일반

안동시.니껴바이오.일본 쇼우와 `해외시장 개척` 업무협약 체결

- 2016농촌소득자원발굴육성사업 니껴바이오 신축공장 준공식도 가져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7년 02월 22일
ⓒ CBN뉴스 - 안동
[이재영 기자]= 안동시(시장 권영세)와 ㈜니껴바이오 농업회사법인(대표 김영배), 일본 쇼우와공업주식회사(대표 후쿠타니 마사히로)가 지난 21일 시장실에서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앞서 경상북도와 CJ제일제당 관계자 및 각 연구기관, 지역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니껴바이오 신축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이번 업무협약은 일본 쇼우와의 낫또 생산기술 이전 신제품 개발과 정보교류 및 공동마케팅을 주 골자로 한다. 니껴바이오 신축공장 건립은 농촌소득자원발굴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이번 농촌소득자원발굴육성사업은 니껴바이오가 안동생명의 콩 재배면적을 확대해 농가소득 증대는 물론 안정적인 원물확보를 위해 주민과 공동으로 추진해 선정됐다.

ⓒ CBN뉴스 - 안동
지난해 4월 공사에 들어가 지원 사업비를 포함 9억원을 들여 부지 4,958㎡에 공장건물 648㎡의 고기능성 메주, 낫도, 청국장 가공공장을 준공했다.

공장 준공과 함께 인근지역 남선면 원림1, 2리와 외하리, 현내리 콩 재배농가에서 생산되는 콩을 전량 수매가 가능해 50억원 이상의 매출과 30명 이상의 지역주민 일자리 창출을 끌어낼 전망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논에는 벼 대신 다른 작물 재배를 유도하여 쌀 과잉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토종농산물 등 다른 작물의 식량자급률 제고에 최선의 다하고 있다.”며 “농촌지역의 부존자원을 활용한 마을․생산자 조직 단위의 새로운 소득원 발굴지원에 전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주)니껴바이오는 신축공장 이전까지 고용인원 17명에 매출 30억원, 수출 5만불에 불과했으나 지난해 농촌소득자원발굴육성사업 신축공장 준공 후 연매출 50억원, 고용 30명, 수출 10만불로 수직상승하고 있는 추세다. 내년도에는 고용인원 50명, 매출 100억 원과 100만불 수출을 목표하고 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7년 02월 22일
- Copyrights ⓒCBN뉴스 - 안동.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