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5-10 오전 08:06: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경북문화관광공사 ˝비대면 걷기 축제. 미리 걷는 안동호반 달빛야행˝ 운영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5월 10일
↑↑ 안동호반달빛야행_낙강물길공원
ⓒ CBN뉴스 - 안동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 이하 공사)는 지난 1일부터 2일까지 이틀간 안동문화관광단지와 월영교 일대를 잇는 “비대면 걷기 축제, 미리 걷는 안동호반 달빛야행”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비대면으로 진행된 “안동호반 달빛야행”은 안동문화관광단지 유교랜드를 시작으로 온뜨레피움, 물레방아광장, 월영교, 낙강물길공원 각 지점마다 대형 달 조형물을 설치하여 참가자들이 자유롭게 사진을 찍고 SNS에 공유하는 이벤트 방식으로 운영됐다.

이번 행사는 약 200여 명의 시민과 관광객들이 참여하여 개인 SNS 등에 코스 사진 등을 게시하며 5월의 첫 휴일을 각자의 방식으로 즐기는 모습을 보였다.

서울에서 참여했다는 한 참가자는 “5월을 맞이하여 가족들과 함께 안동을 찾았는데, 이러한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서 멋진 추억을 만들어 간다”라며 참가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안동호반 달빛야행은 코로나19 단계가 완화되면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안동문화관광단지 및 안동댐 일원에서 대면 방식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김성조 공사 사장은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재미있는 추억을 만들고자 비대면 걷기 축제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 연인과 함께 안전하게 안동을 즐길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5월 10일
- Copyrights ⓒCBN뉴스 - 안동.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